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 재난안전 혁신…안전모범도시 만든다
- 자연재난·사건사고 모니터링…안전사고 사전예보제 도입
 
이미루 기자   기사입력  2019/01/14 [16:20]

 

▲     © 이미루 기자

 

- ‘안전문화3·3·3’ 운동 전개, 폭염저감시설 설치 등 추진

 

- 안전산업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 등 통해 산업화 유도

 

광주광역시가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책임지는 안전한 광주를 만들기 위해 안전혁신 시책을 대대적으로 펼친다.

 

지난해 안전한국훈련, 국가안전대진단, 비상대비훈련 3개 분야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대통령 표창을 받은 광주시는 올해는 안전산업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 빅데이터를 활용한 안전예방시스템 구축, 안전문화 확산 등을 통해 안전광주의 위상을 높일 계획이다.

 

안전산업화는 지역 안전산업 실태를 조사해 안전 산업박람회에 지역기업이 참가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고, 안전산업 아이디어 공모전 개최로 아이템을 발굴하는 방식으로 전개된다.

 

또 빅데이터 관련 부서와 경찰청 등 유관기관과 협업해 지역에서 집중적으로 발생한 사회 및 자연재난, 각종 사건·사고, 상시 모니터링 점검결과를 데이터로 축적하고, 이를 월별·계절별·유형별로 분석해 안전사고 사전 예보제를 시행한다.

 

365일 무사고·무재해 안전 마을, 안전 학교, 안전 기업을 선정·홍보하고, 매월 가정·학교·직장 찾아가는 안전교육 운영, 안전점검도우미 선정, 안전점검 체크리스트에 따른 점검 등을 실시하는 안전문화 3·3·3운동도 전 시민을 대상으로 확산시켜 나갈 계획이다  

 

폭염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클린로드시스템, 쿨페이브먼트(차열포장, 차열보도블럭), 쿨루프(옥상 차열도장), 녹색커튼(벽면녹화), 쿨링포그(물안개 분무) 등 폭염저감시설을 설치하고 자치구별로 1곳씩 대규모 야간 무더위쉼터를 운영하는 안도 처음으로 도입한다.

 

이 밖에도 혼자 사는 여성을 범죄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여성안심 택배보관함 설치 사업(자치구별 1)과 수영대회 선수촌과 경기장 주변 환경·식품·공중 위생업소를 중점 관리하는 민생사범 기획수사를 강화한다.

 

정민곤 광주시 시민안전실장은 민선7기 재난안전 혁신 행정을 통해 안전일자리를 창출하고, 시민과 소통하여 범시민 안전문화를 확산하는 등 광주를 전국에서 가장 안전한 도시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성공적으로 치러지도록 취약시설 안전관리 등 안전대책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1/14 [16:20]  최종편집: ⓒ 전남방송.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