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올해 환경친화형 녹색축산 확대에 2천억
깨끗한 농장․전남형 녹색축산 등 확대로 안전한 축산물 공급 온힘
 
전남방송   기사입력  2019/01/09 [13:41]

 

전라남도가 올해 축산업 발전 목표를 환경친화형 녹색축산 실천으로 축산업 경쟁력 강화로 정하고, 국비 463억 원 등 총 2168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9일 밝혔다.

 

가축 사육환경 개선을 통한 쾌적한 농촌 환경을 조성하고, 안전축산물 생산을 확대하는 등 친환경축산 1번지 실현을 위해 축사시설 현대화, 축산 ICT 융복합 등 43개 사업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전라남도는 올해 축산업 발전 목표 달성을 위해 환경친화형 녹색축산기반 확충 쾌적한 축산환경 조성 고품질 축산물 생산 미래 성장산업 육성 등 4대 세부 추진과제를 마련했다.

 

이에 따른 역점사업으로 한우 송아지 브랜드 5천 마리 선발(2개 시군에서 4개 시군으로 확대), 친환경 축산물 인증 2천호, 동물 복지형 녹색축산 농장 350, 깨끗한 축산 농장 500, 조사료 생산 49ha, 가축분뇨 자원화 확대 등을 추진한다.

 

추진 과제별로 환경친화형 녹색축산기반 확충을 위해 조사료 생산기반 확충 913억 원, 축사시설 현대화 425억 원, 축산 ICT 융복합 60억 원, 녹색축산육성기금 융자 지원 200억 원, 친환경축산물 인증 지원 37억 원, 가축재해보험 가입 지원 21억 원 등 13개 사업 1736억 원을 지원한다.

 

쾌적한 축산환경 조성을 위해 가축분뇨처리 지원 124억 원, 축산 악취 저감제 공급 48억 원, 축산농장 악취 저감시설 지원 15억 원, 양돈 생산성 향상 지원 8억 원 등 5개 사업에 215억 원을 지원한다.

 

고품질 축산물 생산을 위해 가축유통시설 현대화 17억 원, 한우 송아지 브랜드 육성 15억 원, 축산물 이력관리 지원 15억 원, 한우 품질고급화 및 생산비 절감 10억 원, 축산물 가공·유통 시설 설치 지원 9억 원, 한우 등록 7억 원 등 10개 사업에 125억 원을 지원한다.

 

축산 분야 미래 성장산업 육성을 위해 꿀벌산업 육성 22억 원, 학생승마 체험 지원 18억 원, 유기동물 보호센터 운영비 지원 6억 원, 곤충시설 및 기자재 지원 5억 원 등 15개 사업에 91억 원을 지원한다.

 

올해 신규 지원사업은 폭염 대비 고온스트레스 완화제 및 시설·장비 지원 34억 원 동물복지형 녹색축산농장 육성 지원 20억 원 염소 생산성 향상 지원 4억 원 유기동물 구조보호비용 지원 1억 원 반려동물 지원센터·놀이터 지원 24억 원 등 7개 사업 89억 원 규모다.

 

배윤환 전라남도 축산정책과장은 앞으로 모든 축산정책을 가축 사육 환경 개선을 통한 환경친화형 축산으로 전환하고, 농가의 눈높이에 맞춰 도민 제일주의 행정을 펼칠 계획이라며 축산농가와 관련 기관 단체에서도 환경친화형 축산 실현을 위해 깨끗한 농장, 녹색축산 농장 지정, 친환경 축산업 인증, 한우 개량 가속화 등 사업에 적극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1/09 [13:41]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