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담양군, ‘패밀리 아너 소사이어티’ 탄생
전남 패밀리 아너 소사이어티 제2호 허영호, 고귀란, 허고은 가족
 
임경혁 기자   기사입력  2018/12/07 [11:16]

허고은 양 ‘아너 소사이어티’ 전남 최연소 회원 가입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     © 전남방송

 

담양군에 전남 패밀리 아너 소사이어티 2호가 탄생해 화제다.

 

패밀리 아너 소사이어티는 1억 원 이상 개인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족 2대, 3명 이상이 가입하는 것으로 전남 패밀리 아너 소사이어티 2호의 주인공은 담양군 제1호 아너 회원이기도 한 ㈜미림산업개발 허영호 대표의 가족이다.

 

허영호 대표는 담양 출생으로 2014년 대통령표창과 대한민국을 빛낸 21세기 한국인상, 2016년 광주광역시장상, 전라남도지사상, 2017년 대한민국 나눔대상, 2018년 아름다운 납세자상, 기획재정부 장관상 등을 수상했다.

 

허영호‧고귀란 부부는 이미 지난 2014년 전남 12호, 2015년 전남 27호로 각각 아너 회원으로 가입해 지역사회에 꾸준한 나눔 활동을 실천해왔으며, 이번에 딸인 허고은 양이 전남 77호 회원으로 가입하면서 전남 최연소 회원과 동시에 전남 패밀리 아너 2호로 등록됐다.

 

6일 담양군청 접견실에서 열린 가입식은 최형식 담양군수, 허정 전남사랑의열매 회장, 허영호 ㈜미림산업개발 대표이사(전남 12호), 박영순 ㈜소린 대표이사(전남 56호)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허영호 대표는 “가족 모두가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해 나눔을 실천하는 것이 바람이었는데, 이번에 가족이 모두 패밀리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하게 돼 행복하고 기쁘다” 면서 “가족 모두가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나눔 활동을 적극적으로 이어가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허정 전남사랑의열매 회장은 “나눔에 동참해주신 허영호 대표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전달된 성금은 전남 관내 저소득세대를 위한 생계비, 의료비 등 전액 사용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전남사랑의열매는 지난 20일부터 ‘희망 2019 나눔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나눔참여 문의는 061-380-3304에서 가능하며, 성금 접수는 담양군청, 읍면사무소, 언론사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2/07 [11:16]  최종편집: ⓒ 전남방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